운동선수를 위한 뇌 사용법: 과형성상태

The Athlete’s Guide to the Brain: Hyperplasticity

우리 모두는 연습이 완벽을 만든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그건 엄청난 시간이 걸리지 않습니까? 속도를 올려봅시다.

우리는 운동의 퍼포먼스를 향상시키는데 있어서 뇌의 역할을 탐구하기 시작했습니다. 우리는 훈련과 짝을 이룰 때, 뇌와 근육의 연결(즉, 신경자극)을 강화하는 방법인 뉴로프라이밍의 개념에 대해 논하였습니다. 뉴로프라이밍은 일시적으로 운동 퍼포먼스를 향상시키지만, 신경자극의 증가만으로는 향상의 유지와 같지 않습니다. 이런 결과를 성취하기 위해, 뇌의 장기 학습과 기억 능력이 반드시 활용되어야 합니다. 헤일로에서 우리는 우리의 첫 제품이 뇌의 자연스러운 학습 과정을 가속화하도록 설계했습니다. 그 결과는요? 운동의 성과를 장기적으로 유지할 수 있었습니다. 우리는 이 메커니즘을 과형성상태(Hyperplasticity)라고 부릅니다.

 

뇌 재설계하기

과형성상태가 어떻게 작용하는지 설명하기 위해서, 우리는 먼저 기본적인 신경과학 원리들의 핵심으로 들어가야만 할 겁니다. 우리 뇌가 아동기와 사춘기 동안 발달할 때, 뉴런은 매우 빠르게 연결되고 활용됩니다.

신경 연결통로의 형성은 우리가 배우고 기억을 습득하도록 허락합니다.

수년 동안, 과학자들은 만들어지는 뉴런과 신경망의 숫자가 일생동안 제한되어 있고, 일단 뇌가 완전히 발달되면 재설계는 매우 제한적으로만 이루어진다고 믿었습니다. 하지만 최근의 연구는 이 이론을 뒤집었고, 연구들은 나이든 사람들조차도 새로운 신경 연결통로를 만들고, 그들의 학습과 기억 능력을 증가시킬 수 있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간단히 말해, 우리 뇌는 잘 변하고, 형성성과, 가소성이 있습니다. 따라서, 뇌의 재설계 현상이 신경가소성을 알려진 것은 타당합니다.

연습이 완벽을 만든다

그럼 신경가소성은 어떻게 운동 연습에 연관될까요? 항상 우리는 새로운 기술을 배웁니다. 그게 농구 골대에 슛을 하는 것이거나, 필드 골을 차는 것이거나, 또는 골프 스윙을 완벽하게 하는 것이거나. 당신은 당신 뇌에 있는 신경가소성의 잠재력을 사용하고 있는 것입니다. 처음, 당신이 새로운 기술을 처음 시도할 때, 뇌와 그 기술에 필요한 특정 부위의 근육 사이의 연결은 최대로 활용되지 않습니다. 하지만, 당신이 더 연습할수록, 신경 연결통로는 더욱 튼튼하게 개선되며, 뉴런과 근섬유는 더욱 올바른 패턴으로 구성되고 조직화됩니다.

 

뇌의 이러한 가소성에 의한 변화들은 기술과 관련된 신체적 향상을 가져옵니다. 당신이 계속 연습한다면, 최대로 활용되는 뇌와 근육의 출력은 유지될 것이고, 기술도 그러할 것입니다. 하지만 연습을 도외시한다면, 그 기능적인 연결은 덜 동시적이게 되고, 열악한 퍼포먼스로 이어질 것입니다. 따라서, 우리의 어머니들이 항상 우리에게 연습이 완벽을 만든다고 말한 것은 이유가 있는 것입니다. 이 모든 것은 신경가소성으로 설명됩니다.

 

기술 습득 촉진

신경가소성은 어떤 새로운 기술 습득 동안에나 일어나는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만약 당신이 뭔가를 연습한다면, 당신은 그것을 더 잘하게 된다는 것은 상식입니다. 하지만, 그 향상에는 시간이 걸리고, 가끔은 힘들고 긴 시간이 걸립니다. 그 시간을 줄일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어떻게 될까요? 헤일로 스포츠에 들어와 보십시오. 뉴로프라이밍 세션이 운동 연습과 짝지어졌을 때, 뇌는 더욱 빠르게 신경 연결통로를 생산하고 강화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이 현상을 과형성상태라고 부릅니다.

본질적으로, 헤일로 스포츠는 당신의 뇌가 지닌 새로운 신경 연결통로를 만들고 최대한 활용하는 선천적 능력의 속도를 올려줍니다.

헤일로 스포츠와 하나 또는 두 개의 운동을 완료한 것이 당신을 하루사이에 프로처럼 만들지는 않는다는 것을 깨닫는 것은 중요합니다. 연습은 항상 기술을 강화하는데 필요할 것입니다. 그래서 가속화된 이득을 오랫동안 실현하기 위해서, 헤일로 스포츠는 규칙적으로 매일의 운동 훈련에 결합해서 사용되어야 합니다. 만약 헤일로 스포츠가 산발적으로 또는 드물게 사용된다면, 경험된 추가적인 이득은 작아지고 일시적이게 될 것입니다. 하지만, 만약 뉴로프라이밍이 매일의 운동 훈련에 결합된다면, 이득은 몸에 익숙해지고 가속화된 속도를 유지할 것입니다.

결과적으로, 습득된 기술들은 체화된 기억으로서 부호화되고 저장되어 의식적인 노력없이도 접근가능해질 것입니다. 운동기술 습득에 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앞으로 이어질 것입니다.